[대전시의회] 지역아동센터 정상화 위해 ‘소통’으로 개선 > 소식지


04.jpg
대전광역시의회 김인식 의원과 윤종명 의원은 3월 5일(화) 시의회 대회의실에서 「대전시 지역아동센터 추경예산 및 운영 관련 정책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지역아동센터의 정상적 운영을 위한 추경예산 확보와 아동의 건전한 육성과 종합적인 아동복지서비스를 지원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됐다.

김인식 의원은 “지역 취약계층 아동들에게 일선의 돌봄기관으로서 지역아동센터의 역할은 매우 중요하다”고 말하며 “지역아동센터 운영 정상화를 위해 현재 처해 있는 상황과 애로점, 건의사항에 대해서는 앞으로도 소통을 통해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윤종명 의원은 “지역사회에서 아동복지의 중추적 역할을 묵묵히 수행해 온 지역아동센터 관계자 분들의 노고에 감사하다”며 “지역아동센터 운영 발전을 위해 간담회에서 제안된 내용들이 적극적으로 반영될 수 있도록 시의회 차원에서도 더욱 노력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Copyright © SendCommunic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