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장애인종합복지관] 가을에 빠지다. 2020 나눔의 숲 캠프 어울林 실시 > 소식지


SNS1200.jpg
05.jpg
10월 21일/복지관


김천시장애인주간보호센터(센터장 박선하)는 「2020 나눔의 숲 캠프」에 선정되어 21일 당일형 캠프를 진행했습니다.

「나눔의 숲 캠프」는 한국산림복지진흥원에서 산림청 복권기금(녹색자금)을 지원받아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다양한 체험활동의 기회를 제공하고, 심신의 안정 및 산림에 대한 소중함과 이해를 높이기 위한 사업입니다.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1박 일정을 당일형으로 변경하여 자연을 느끼며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구성하였습니다.

체험활동은 “잘자 숲”이라는 제목으로 숲의 치유인자를 활용해 심신의 안정을 도모하는 시간으로 진행되었으며 숲 해설을 들으며 피톤치드 산림욕과 편백나무 향기와 촉감을 통해 오감회복과 긍정적 사고 형성을 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캠프에 참여한 이용고객은 “편백 칩 베개를 베고 자면 향기에 빠져 좋은 잠을 잘 수 있을 것 같다.”고 했으며 박선하 관장은“평소 경제적·신체적 이유로 자연을 가까이 접하기 어려웠던 장애인에게 다양하고 흥미로운 프로그램 체험으로 스트레스 해소를 통한 정서적인 안정감을 가질 수 있길 바란다.”고 했습니다.

end2.jpg
Copyright © SendCommunication. All rights reserved.